사람잡는 스트레스

스트레스는 크게 세가지로 나눌 수 있다.

첫 번째는 정신적 스트레스다. 정신적 스트레스를 예를 든다면 대학입시를 앞둔 고3 수험생들의 수학 능력 시험을 잘 치러야 한다는 중압감이나, 대학 졸업생들의 취업에 관한 중압감 또는 가장들의 직장이 불안할 때 가정을 지켜야 한다는 책임감으로 시작되는 스트레스는 무엇으로도 해결 할 수 없는 괴로움으로 느낄 것이고, 가정 경제를 일구어 보려고 대출을 했으나 갚지 못하여 부동산 압류 등의 조치를 당할 때 받는 스트레스는 정말 인생살이의 즐거움을 송두리째 잃어버릴 만큼의 정신적 스트레스라 할 수 있으리라.

          

그 다음 신체적 스트레스는 생활을 위하여 운동선수는 운동으로 직업인은 직장에서 근로자는 노동판에서 농부는 농장의 일로 인하여, 수산업에 종사하는 사람은 바다 위에서 살기 위해 하는 일이 육체적으로 피곤함을 넘어서 체력이 감당을 할 수 없을 때 신체적 스트레스를 받는다. 

 

마지막으로 신체 기관의 스트레스로 볼 수 있는데, 인간이 살아가면서 가장 어려운 삶은 신체적 스트레스를 받는 것 보다 정신적 스트레스를 받는 것이며, 정신적 스트레스는 신체기관의 고장 원인으로 작용하여 병을 일으킬 수도 있다. 그리고 신체적 스트레스는 체력이 부족하여 일어났던 스트레스는 쉽게 표현하여 몸살이라 할 수 있으며 이는 시간이 지나면서 풀릴 수가 있다.

 

그러나 우리가 살아가면서 생각지도 못한 스트레스가 한가지 더 있다. 우리 몸의 신체 기관이면서 태어나서 죽을 때까지 하루도 빠지지 않고 일을 해야 하는 신체 기관이 있다. 우선적으로 우리가 살아가면서 에너지를 공급 받는 일에 수고를 하는 장기 기관과 장기 기관의 일을 도와서 필요한 영양소를 만들어 각 기관으로 공급하는 일을 하는 신체 부위별 기관이 있는데, 그 중에서 일차적으로 가장 수고가 많은 기관이 소화 기관이며, 소화기관은 음식물을 섭취 할 때마다 소화가 끝날 때까지 스트레스를 받는다.

 

이 기관들이 스트레스를 받으며 각자 맡은 일을 수행하다가 외부의 영향을 받아 잘못되거나 스스로 능력이 부족하여 문제가 발생하면 바로 이것을 병이 발생했다고 하는 것이며, 이는 어딘가를 떠나서 세포에 문제가 생기는 것이기도 하다. 나아가 세포에 문제가 생기는 것이 부분적 일 때 치료를 하게 되고, 세포의 문제가 발생한 곳에 병균이 모여서 뭉치면 암이라 불리기도 한다. 암은 몸속의 세포가 새로 증식을 하여 잘못된 부분의 세포를 되실릴때 돌연변이가 되어 정상적인 세포로 자라서 인체에 적절한 부분이 되지 못하고 뭉치게되는 것이 암이며, 증식을 하기 때문에 문제가 되고 스트레스는 혈류의 작용에도 문제를 야기하여 혈압을 상승시켜 급성으로 심장을 멋게 할 수도, 뇌세포까지 문재를 발생시키고 뇌졸중이나 치매도 발생시킬수 있는 무서운 것이 스트레스라는 것을 간과하지 말아야 한다.

 

또한 몸 전체의 세포가 힘을 잃어갈 때 노화를 한다고 하며 쉽게 말하여 늙는다고 한다. 만약 늙지 않는다고 가정한다면, 수명 연장은 물론이고 병도 없다는 예기가 된다. 즉 말해서 세포가 건강하여 병원균이 침투를 못하게 되고 건강이 항상 유지 된다면 20대의 한창 피어난 피부 또한 변하지 않아 피부미인으로 살 수 있는다는 예기가 된다.

 

여기서 우리가 살면서 스트레스에 관하여 가장 중요한 것을 모르고 살아가는 한가지가 있다는 것을 지적하고 넘어가야겠다. 어린아이가 태어나서 성장하는기간동안 부모로부터 받는 스트레스가 있다. 엄마 아빠가 하지 말라는 행동을 했을 때 큰소리로 나무랄 때 아이가 놀래는 경우, 혹은 때리는 경우, 다른아이와 싸우는 경우, 사고가 나서 놀라는 경우, 감기등의 질병으로 고열을 경헙하거나 신체적으로 피로도를 경험하는 경우, 부모와 편안한 마음으로 자연스럽게 살아가지 못하는 경우는 뇌세포의 발달이나 증식 뿐만 아니라 신체적 발달 또한 저하되는 경우가 있으므로 자녀의 출산과 어린아기를 키워야하는 보모님들은 명심하셔야 할 것입니다.  

 

그래서 우리는 스트레스를 받지 말고 살아야 한다고 알고 있지만, 사람이 살면서 어찌 스트레스를 받지 않겠는가, 그러나 내 몸 속의 기관들이 받는 스트레스는 항 산화제로 줄일 수 있기에 이를 줄이는 의약품이나 건강 기능식품들 (각종 비타민제나 활력소, 강장제등 항 산화용 기능식품)이 생산되고 이용들 하지만 아직까지 1~2%의 스트레스 밖에 제거하지 못하다가 이번에 신개발로 25년의 특허를 받은 프로탄딤은 약 40%의 항 산화 스트레스를 제거하는 특수 건강 기능식품으로 각광을 받고 있다.

 

이것은 하루에 한 알 식사 중에 먹는데 오렌지 375개, 87잔의 적포도주, 비타민C 500mg 120알을 먹는 효과를 내는 강력한 항 산화제이며, 먹어보면 몇 일 이내에 피로감이 사라지고 활력이 살아남을 느낀다.

 

이것은 세포의 나이 대를 20대로 되돌려 놓는 것과 같은 작용을 하는데 사람이 생활 중에 받는 항 산화 스트레스를 40% 정도를 감소시킨다고 알려져 있다. 따라서 학생부터 노인까지 건강을 위한 종합 비타민제를 몽땅 총집합을 시켜놓은 것과 같은 프로탄딤을 이용하여 스트레스를 줄여서 노화 방지와 함께 건강해지기를 적극 추천하며, 수많은 의약 및 식품계에서 항산화제라고 내 놓았지만 2013년 상반기까지는 프로탄딤을 따라갈 제품이 없는 것으로 판명났고, Procon에서 공개 준비중에있는 식품 Protan-Delta 가 건강을 책임지고 수명을 30~40%정도 늘릴 수 있는 특수 기능식품으로 알려질 것이다.  

 

 관련문의: prowide@prowide.com

 

대학 진학을 앞둔 학부모와 학생들을 위한 안내http://blog.naver.com/prowide88/20191340629를 참조하십시오 건강을 위한 스포츠 신종 스쿠터 비디오보러가기/Video Single Ty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