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의학으로 암도 낳을 수 있다면?

인간의 생활중에서 가장 싫어하고 생각도 하기 싫은 일은 병이나는 것입니다. 수많은 병 중에서도 생각하기도 싫은 병은 암이라 해도 과언은 아니겠지요. 암의 종류는 셀 수도 없을 만큼 다양하지만 치료와 치유가 가장 힘들 게 하는 종류들은 대부분 우리 몸속의 중요한 기관에 발생하기 때문입니다.

또한 암은 발생 초기에 알아내기가 상당히 어려운 것으로 이미 알려져 있고, 대다수의 암환자는 발병 후 상당한 기간이 경과한 시점에서 발견하거나 암이 여기저기로 번져나간 말기라는 시점에서 발견하여 완치를 어렵게 하고 치료를 힘들게하는 것입니다.

이런 암들이 발생하는 것은 태어날 때부터 선천적으로 암의 유전자를 부모로 부터 물려받는 경우도 있다 하지만 대부분은 생활 환경이 문제가 되어 세포가 정상적으로 자라지 못하고 돌연변이를 일으켜 발생되는 것이 대부분이라고 합니다.

 

사람은 정상적으로 살아가려면 몇가지 중요한 생활 필수 환경 요소가 있어야 합니다.

1. 영양을 골고루 섭취할 수 있는 먹을 것이 골고루 있어야합니다.

2. 오염되지 않은 깨끗한 물이 있어야 합니다.

3. 오염되지 않은 공기가 있어야 합니다.

4. 춥거나 덥지 않게 편안하게 잠 잘 수 있어야 합니다.

5. 위 4가지의 환경을 만들거나 준비하는과정에서 어떤한 이유로라도 스트레스를 받지 않아야 합니다.

 

그러나 먹고 자고 깨끗한 물과 공기를 마시고 살 수 있는 환경을 우리 주변에서 구하기가 어려운 상황이 되어 버렸지요. 이는 인간이 살아가면서 문명과 문화를 생활하기에 편리하도록 발달시키고 변화시키는 과정에서 많은 환경변화를 초래 하기도 하였으며, 생물이 존재하고 동물이 살아가는 과정에서도 먹이 사슬이나 변화하는 자연에 의해서도 상당한 영향을 받게 된 것입니다.

그 중에 우리가 살고 있는 대한민국이라는 나라를 살펴보면, 어느 보험회사에서 말한 것을 인용한다면, 대한민국 사람 10명중에 5명 이상이 암환자라는 악담 같은 광고를 보고 들을 만큼 암환자의 발생율이 많은 것은 이미 알려진 내용이지요.

또 전 세계를 돌아보아도 대한민국처럼 암 보험회사가 많은나라도 없고, 암환자 발생비율이 이렇게 높은 나라도 없지요.

그렇다면 암환자가 왜 이렇게 많이 발생할까요?

옛 노랫말에도 있었던 삼천리 금수강산에서 평화롭게 살아가던 백의민족이 왜 암 환자들이 줄을 서는 나라로 바뀌었는가를 돌아 본다면,

첫 번째는 환경오염,  두 번째도 환경오염, 세 번째도 환경오염에의한 발병이라 해야 할 것입니다.

 

그 첫 번째는; 일제 강점기 시대에 대한민국 전역에 금,은,동을 캐기 위한 광산과 석탄을 캐기 위한 광산을 개발하면서 광구 개발이나 제련등에 사용된 오염물질을 수십년 동안 함부로 버리거나 방치,

 

두 번째는 6.25 전쟁 기간동안 사용되었던 전쟁 물자중 배출된 오염물질의 방치, 더구나 미군들의 무자비한 오염 물질의 배출은 극심한 환경 오염을 일으켰다고 한다.

 

세 번째는 일제 강점기 동안 모든 것을 수탈 당하고 해방이되자 또다시 6.25를 격으면서 헐벗고 살기 어려운 시대에 지붕 개량이니 난방개량이니 하면서 사용되어온 유리솜(인슐레이션/석면)을 천장과 벽면에 꽉 체워놓고 그 안에서 유리 분진을 들이마시고 내쉬고 하며 암걸려라 암걸려라 하면서,

 

수 십년간  살아온 결과인 것입니다. 유럽이나 선진국에서는 이미 당시에 인체에 해롭다고 사용하지 못하게 하던 공업용 원료를 우리는 높으신 분들이 입다물고 전국에 뿌리고 너도나도 쓰게 하면서 제조업자의 배를 불리게 만든 대가로 지금 전국의 50대, 60대, 70대가 괴로운 시련을 겪고 있는 것이라 할 것입니다.

 

그러면 이 괴로운 암이 발병 했을 때 어떻게 하면 치유를 빨리 할 수 있을까요? 물론 전문 의사와 상담을 하고 처방을 받아야 하겠지만, 요즈음 TV에서도 가끔 공개 하고 있는 가정의학 처방도 말기 암환자가 완치된 결과를 볼 수 있는 무시할 수 없는 효과가 있다는 것을 우리는 기억하고 알 필요가 있을것입니다.

무조건적으로 잘라내고 도려내고 방사선으로 지지고 하기보담은 치료 처방을 병행하더라도 신속히 원래의 건강을 되 찾을 수 있는 길이 있다면, 또 수술을 하지 않고도 회복이 된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불가능하다고 생각하십니까?

확실히 가능합니다. 암 수술을 받았는데 다시 재발할 가능성 때문에 걱정을 하지 마십시오, 체질에 따라 다르지만 말기 환자도 치유가 되어 암세포가 사라졌다면 가정의학도 한번 해볼 만한 가치가 충분하지요.

 

가정의학 비결의 정보를 원하시면 언재라도 연락 하시고 서로가 돕는 세상이 되어가기를 바랍니다.

연락정보를 확인하시고 문의 하시면 방문지원도 받으실 수있습니다. 지금 바로 확인하세요.

 

건강을 위한 스포츠 신종 스쿠터 비디오보러가기/Video Single Type